베뉴, 현대의 초소형 SUV

베뉴, 현대의 초소형 SUV

베뉴 개요

현대자동차가 2019년 7월 11일에 국내 시장에 출시한 이 차량은 전륜구동(FF)을 특징으로 하는 소형 SUV입니다.

엑센트, 프라이드, 스토닉과 같은 모델들이 모두 단종된 현재, 이 차량은 현대자동차그룹에서 국내에 판매하는 유일한 소형차종으로 남아있습니다.

이 차량은 스토닉의 형제 모델이며, 엑센트 5세대의 플랫폼을 기반으로 합니다.

그리고 이 차량은 코나보다 한 단계 낮은 차급의 소형 SUV로, 전체 길이는 코나보다 약 12.5cm 정도 짧은 편입니다.

베뉴 1세대 컴포지트 헤드램프

이 차량은 현대자동차가 제작한 모델로, 코나, 싼타페, 팰리세이드 등과 마찬가지로 컴포지트 헤드램프라는 독특한 특징을 지니고 있습니다.

또한, 루프라인은 쏘울 모델과 유사한 디자인을 가지고 있어 독특한 외관을 자랑합니다.

스토닉과 같은 1.0T 120마력 엔진이 탑재될 것으로 예상되었지만, 실제로는 1.6L MPI 엔진이 탑재되어 성능을 높여주었습니다.

이 차량은 현대자동차의 엑센트 모델의 대체 차종으로 개발되었으며, 그 결과로 북미 시장에서도 판매되고 있습니다.

차량의 모델명에 대한 논의는 많은 고민과 다양한 과정을 거쳐 이루어졌습니다.

‘레오니스’라는 이름도 한때 거론되었지만, 현대 SUV의 이름은 대체로 지명에서 유래한다는 전통 때문에 이 이름은 결국 확정되지 않았습니다.

2018년 8월에 현대자동차는 스틱스(Styx)라는 이름의 권리를 획득했지만, 이 이름은 그리스 신화에서 ‘증오스러운’을 의미하는 저승의 강을 가리키는 이름이라 사용하지 않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이런 과정을 거쳐 결국 2019년 1월 15일에 이 차량의 이름이 베뉴로 확정되었습니다.

2019년 4월 17일에 뉴욕 오토쇼에서 이 차량이 처음 공개되었고, 전폭이 1,770mm, 전장이 4,040mm로 소형차급에 속하는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인도 시장에서는 1.6L 스마트스트림 가솔린 엔진을 탑재한 모델이 판매되었습니다.

인도 시장에서는 5월 21일에 이 차량이 정식으로 출시되었으며, 현지의 경쟁 차량인 마힌드라 XUV300과 같은 모델들과 경쟁하게 되었습니다.

인도 시장에서 판매하는 베뉴는 관세를 줄이기 위해 전장을 3,995mm로 줄였으며, 1.2L MPI 엔진, 1.0L T-GDi 엔진, 1.4L 디젤 엔진 등 총 3종의 다양한 파워트레인으로 제공되었습니다.

이 차량은 2019년 12월 23일에 ‘2020년 인도 올해의 차’로 선정되었으며, 이로써 현대자동차는 이 분야에서 6번째 수상을 차지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2023년에 코나의 차세대 모델이 출시되면서 이 차량의 판매량은 줄어들었고, 그 결과로 현대자동차의 소형 SUV 라인에서는 코나 모델이 더 주목받게 되었습니다.

베뉴 국내 출시

현대 베뉴는 2019년 6월 24일부터 국내에서 사전 계약을 시작했습니다.

국내 모델은 1.6L 감마-Ⅱ 스마트스트림 MPI 엔진과 IVT 미션을 탑재하였고, 이는 아반떼와 K3 모델에 사용된 파워트레인과 동일합니다.

특히, 최하급 트림에서는 6단 수동변속기가 제공되었고, 이는 스토닉 모델과 차별화된 점입니다.

하지만, 특정 사양들에 대한 부족이 지적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가격 경쟁력 덕분에 초기에는 꾸준한 판매량을 기록하였습니다.

이 차량은 안전성에 중점을 두었으며,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이탈방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하이빔 보조 등의 기능이 기본으로 탑재되어 있습니다.

그 외에도 후측방 충돌 경고, 후방 교차 충돌 경고 등의 옵션을 39만 원에 추가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시간이 지남에 따라 높은 가격과 신차 효과의 감소로 판매량이 급감하였습니다.

특히, 디젤 엔진은 개발 초기부터 고려하지 않았고, 디젤차 규제의 강화로 인해 이 트렌드는 계속 이어졌습니다.

2021년형이 출시된 2020년 10월 22일에는 1열 통풍시트, 무선 업데이트 가능한 내비게이션, LED 헤드램프 등의 옵션이 추가되었습니다.

하지만 저조한 판매량을 반영하여 6단 수동변속기는 단종되었습니다.

2023년형은 2022년 10월 13일에 출시되었고, 다양한 기능이 기본으로 탑재되었습니다.

또한, 가격은 1,720만 원에서 2,170만 원 인상되었습니다.

2021년 기준으로 판매량 저조로 인해 주문생산 방식이 채택되었으며, 이로 인해 출고까지 약 8주 이상의 기간이 필요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2022년 3월 기준으로는 반도체 공급 부족 등의 문제로 출고까지 11개월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었습니다.

2020년 12월 8일에는 운전교습용 트림이 추가되었습니다.

이는 엑센트 모델의 단종 이후, 국내에서 유일하게 생산되는 2종 보통 교습용 차량이 되었습니다.

가격은 1,630만 원으로, 동승석에 보조 브레이크와 보조 룸미러가 추가되어 있습니다.

이 차량은 차고가 높아 시야 확보가 쉬운 점이 특징이며, 이로 인해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페이스리프트 인도형 베뉴의 페이스리프트 모델 전체 디자인

2022년 5월, 한 외국의 3D 제작 회사에서 인도형 베뉴의 페이스리프트 모델 전체 디자인이 유출되었습니다.

이 유출된 디자인은 전면적으로 최근에 출시된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를 축소한 형태를 띠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이는 팰리세이드의 고급스러운 느낌을 기반으로, 베뉴의 콤팩트한 특징을 강조한 디자인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또한, 후면 디자인에서는 현대기아차가 주력하고 있는 연결형 후미등이 적용되었습니다.

이 후미등은 후진등과 반사판이 3개의 부분으로 나뉘어져 있는 특징을 가지고 있어, 밤에도 잘 보이는 안전한 운전을 도모하고 있습니다.

이외에도, 깜빡이는 LED 스타일로 위장된 디자인이 적용되었습니다.

이러한 디자인 요소들로 인해, 전반적으로 ‘리틀 팰리세이드’라는 반응을 이끌어냈습니다.

이번 페이스리프트에서 주요 변동 사항으로는 스티어링 휠 디자인이 강조되었습니다.

쏘나타 DN8과 비슷한 모던하면서도 심플한 디자인으로 변경되었습니다.

또한, 풀 LCD 계기판이 탑재되어 운전자의 편의성을 향상시켰으며, 강화된 연결 기능으로 스마트폰과의 편리한 연동을 가능하게 했습니다.

더불어 ‘자연의 소리’ 기능이 추가되어, 운전 중에도 편안한 분위기를 느낄 수 있게 되었습니다.

베뉴는 인도를 포함한 개발도상국에서 주로 판매되며, 이런 업데이트는 먼저 이러한 지역에서 출시되었습니다.

그러나 대한민국에서의 출시는 베뉴의 판매량이 저조한 만큼 불확실성을 안고 있습니다.

이는 북미, 대만, 호주 등에서도 마찬가지로 페이스리프트 전기형 모델이 아직 판매 중이기 때문입니다.

2023년 2월 말에는 현대차 중동아프리카권역본부가 튀니지를 시작으로 중동과 아프리카 전역에서 베뉴의 출시 지역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라고 발표하였습니다.

이것은 베뉴의 글로벌 시장 진출 전략을 보여주는 사례로 볼 수 있으며, 이를 통해 베뉴가 전 세계적으로 어떻게 수용될지를 주목하게 됩니다.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